•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꼰대인턴' 박해진, 마지막 현장까지 슈트핏 장착..화제성 1위 견인

기사입력 : 2020.07.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연휘선 기자] '꼰대인턴' 종영을 앞두고 배우 박해진의 촬영 현장 뒷모습이 포착됐다. 

1일 소속사 마운틴무브먼트 측은 이날 밤 MBC 수목드라마 '꼰대인턴' 종영을 앞두고 박해진의 현장 스틸 컷을 공개했다. 

'꼰대인턴'은 가까스로 들어간 회사를 이직하게 만든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되는 남자의 지질하면서도 통쾌한 복수극을 담은 작품. '꼰대'라 불리는 사람들이 결국 우리가 될 것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세대와 세대 간의 어울림을 그리면서 공감을 이끌어 냈다.

극 중 라면회사의 최고 실적을 자랑하는 가열찬 부장 역을 맡은 박해진은 해사한 표정의 현장 컷을 공개하며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는 주인공의 품격을 보여주었다. 덥고 습해진 날씨에도 깔끔한 슈트핏을 뽐낸 박해진의 모습은 청량감을 물씬 풍기고 있다.

박해진은 "어떤 현장보다 팀워크가 좋았던 촬영장"이라며 못내 아쉬움을 드러내면서도 마지막까지 최고의 집중력을 보이며 촬영을 마무리했다. 이 덕분에 뉴스화제성 1위, 수목극 부동의 1위를 기록하며 새로운 드라마의 패러다임을 썼다는 평가와 함께 코믹연기의 정점을 찍었다는 평가까지 가져가며 마지막 회만 남은 상태다.

'꼰대인턴' 최종회는 7월 1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 monamie@osen.co.kr

[사진] 마운틴무브먼트 제공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