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홍선영, 비호감 공격 악플러 DM 공개 ''내가 뭘 잘못했나..그만 미워해요''(전문)[종합]

기사입력 : 2020.07.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보라 기자] 트로트가수 홍진영의 친언니 홍선영 씨가 악플(악성 댓글)로 인해 마음의 상처를 받았다고 털어놔 이목이 쏠리고 있다.

홍선영은 6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네티즌으로부터 받은 SNS DM(다이렉트 메시지)를 공개하며 자신의 심경을 털어놨다.

이날 홍선영은 “내가 님한테 뭘 그렇게 잘못했는지…화는 별도움이 안됩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홍선영은 “저를 TV에서 보실 때마다 거친 말을 하는 당신을 보면 제 마음이 너무 아파요”라며 “근데 이번엔 좀 너무 가셨네요. 우린 전생에 서로 사랑했던 사이였겠죠? 저 그만 미워해요. 제가 잘못한 것도 없는데 저를 보는 것만으로 싫어하시면 저도 사람인지라 좀 그렇다”고 털어놨다.  

그녀가 공개한 네티즌의 다이렉트 메시지에는 “홍선영씨, 제발 이 글 읽어주세요. 제발 방송에 안 나오면 안 되나요? 보기 싫으면 안 보는 게 아니라, 보기 싫어도 방송에 나오고, 보기 싫어도 인터넷 기사에 나와서 그래요. 그냥 진짜 안 나오면 안돼요?”라고 호소했다.

이 네티즌은 “솔직히 동생이 홍진영인 거 이외에는 잘난 게 뭐가 있어요? 얼굴이 예뻐요? 성격이 호감이에요? 아니면 방송에 나올 정도로 특출난 게 뭐가 있어요? 아니 도대체 왜 공인이라고 당당히 올리는 거예요? 살 빼도 그냥 진짜 그쪽은 정말 못생긴 그 차원을 넘었어요. 진짜 사람이 싫으면 집에 TV나 핸드폰이나 컴퓨터를 안 달고 살겠죠. 근데 아니잖아요. 아니 대중이 싫다고 그렇게 애기를 하는데 왜 자꾸 싫은 짓만 하는 거예요? 듣는 귀가 살쪄서 못 듣는 거예요? 제발 진심으로 부탁드릴게요. 그쪽처럼 외적 내적으로 무능력한 사람이 TV에 나오면, 정말 능력 있는데 못 나오는 사람들, 사람 잘못 만나서 못 나오는 사람들, 핏줄이 유명한 연예인이 아니라서 못 나오는 사람들 많아요. 당신은 그냥 밖에 나오면 안 되는 거 알잖아요. 영향력 없고요. 그냥 비호감을 넘었어요. 정말 너무 싫어요. 예쁘기를 해요? 성격이 좋아요? 살 빼도 예쁜 얼굴상인가요? 그럼 개인 방송이나 하시고 그쪽 기사 올리는 기자들한테 얘기해서 더 이상 기사 올리지 말라고 하면 안 되나요? 제가 틀린 말 하나라도 했으면 제발 답장 좀 해주세요”라고 했다.

홍선영은 동생 홍진영이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미우새)에 고정 멤버로 발탁되면서 함께 일상을 공개하게 됐다. 이 과정에서 홍선영은 자신의 다이어트기(記)를 방송을 통해 공개하고 있는데, 일부 시청자들이 일반인의 다이어트를 왜 지상파 방송에서 봐야하냐며 그녀에게 비난의 화살을 보내고 있다.

홍선영은 이어 “날 미워하신 님아. 지나가다 혹시나 마주치면 닭가슴살 사주세요. 건강하세요”라고 에둘러 상처 받은 마음을 유머로 표현했다.

그러면서 “당분간 집에 있어야겠다. 급 우울해진다”라고 말하며 한숨을 내쉬었다.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