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트롯신이 떴다' 주현미, 정용화와 'shallow' 듀엣 무대에 '전율'

기사입력 : 2020.07.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하수정 기자] SBS ‘트롯신이 떴다’에서 주현미, 정용화의 팝송 'shallow' 듀엣 무대와 양세형, 진성이 부르는 나훈아의 ‘고향역’ 듀엣 무대가 공개된다.

‘K트로트 세계화를 위한 색다른 도전!’으로 트로트 여왕 주현미가 이번에는 팝송에 도전한다. 지난번 듀엣 상대 정하기에서 정용화가 주현미를 선택, 두 사람의 듀엣 무대가 예고돼 시선이 집중됐다.

주현미는 사전 인터뷰에서 “정군이 (나를) 뽑은 순간 망했다고 생각했다”며 솔직한 발언을 하기도 했다. 하지만 주현미는 다른 장르 가수인 정군을 위해 먼저 팝송 몇 곡을 제안하고 선배로서 후배를 배려하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안겨주었다.

트롯신과 랜선 관객들은 주현미, 정용화의 의외의 곡 선정에 깜짝 놀랐다. 게다가 둘의 폭발적인 가창력에 무대를 보는 내내 감탄하며 말을 잇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양세형이 트로트 듀엣 무대에 도전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트로트를 많이 접해보지 못한 세형은 선배의 도움을 얻기 위해 진성의 집을 방문했다. 진성은 대선배 나훈아의 곡 ‘고향역’을 선택, 양세형을 위한 족집게 강의를 선보였다. 

양세형은 놀라운 흡수력을 보여줬고, 이에 진성은 “유재석 씨 보다 낫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과연 양세형은 진성과 듀엣 무대를 무사히 마치고 트로트 신동으로 거듭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주현미, 정용화의 ‘shallow’ 팝송 듀엣 무대와 찰떡 케미 진성, 양세형의 ‘고향역’ 듀엣 무대는 15일 수요일 오후 10시 SBS ‘트롯신이 떴다’에서 공개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SBS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