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오! 문희' 나문희 ''이희준과 케미, 처음엔 무서웠다'' 고백

기사입력 : 2020.08.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나문희, 이희준 /사진제공=CGV아트하우스
나문희, 이희준 /사진제공=CGV아트하우스

배우 나문희가 영화 '오! 문희'에서 호흡을 맞춘 이희준에 대해 케미스트리가 무서웠다고 밝혔다.

5일 오전 온라인을 통해 영화 '오! 문희'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배우 나문희, 이희준 그리고 정세교 감독이 참석했다.

영화 '오! 문희'는 뺑소니 사고의 유일한 목격자 엄니 오문희(나문희 분)와 무대뽀 아들 두원(이희준 분)이 범인을 잡기 위해 펼치는 좌충우돌 농촌수사극이다.

나문희는 극중 뺑소니 사고의 유일한 목격자 엄니 문희 역을 맡았다. 문희는 포기를 모르는 무대뽀 아들 두원과 범인을 잡기 위한 합동 수사에 나서는 인물이다.

이날 나문희는 이희준에 대해 "케미스트리가 무서웠다. 처음에 무서움으로부터 시작이 됐다. 처음에 무서운 신을 찍어서 너무 놀랐다. '이 사람하고 어떻게 끝까지 하지?'라며 겁이 났다. 이 사람의 연기에 놀랐다. 알고 보니 작전이었더라"고 말했다.

나문희는 "카메라에 얼마나 잡혔는지 모르겠다. 아직도 못 봤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이희준은 "죄송했다. 초반 촬영인데 후반의 절정의 상황을 연기했다. 연을 끊자며 엄마를 내쫓는 신이었다. 하면서도 죄송했다. 컷하면 놀라셨을까봐 토닥여드렸다"라고 말했다. 나문희는 "이미 놀랐다. 나중에는 그만큼 채워줬기 때문에 좋았다"라고 전했다.

한편 '오! 문희'는 오는 9월 2일 개봉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