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미우새' 이상민, 이훈 父子에 자폭 조언 ''잘 사는 건 아니잖아''

기사입력 : 2020.08.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하수정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상민과 이훈 父子의 특급 만남이 그려진다.

이날, 이상민과 김보성, 이훈의 식사 자리에 훈훈한 외모를 가진 이훈의 중학생 아들이 등장했다. 이에 녹화장에서는 “잘생겼다~!” “귀엽다” 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특히, 돌싱인 상민은 다정한 이훈 부자의 모습에 부러움을 숨기지 못했다.

하지만 부러움도 잠시, 이훈이 “아버지랑 아들은 못 넘는 벽이 있는 것 같다”라며 그동안 아들에게 서운했던 점들을 솔직히 털어놓아 현장에 묘한 긴장감을 자아냈다.

이에 상민은 이훈 부자에게 거침없는 돌직구 조언을 던지기도 했다. 급기야, “우리가 잘 사는 건 아니잖아?”라며 자폭 발언까지 서슴지 않아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상민은 ‘대한민국 대표 터프가이’ 김보성, 이훈과 함께 남성 건강을 체크하기 위해 비뇨기과를 찾았다. 세 남자는 충격적인 검사 결과에 희비가 엇갈렸다는 후문이다.

냉탕과 온탕을 넘나든 이상민, 이훈 부자의 케미는 오는 16일 일요일 오후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SBS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