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비즈/라이프

S&P, 대림산업 투자적격 등급 평가 유지

기사입력 : 2020.09.0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채준 기자]
/사진제공=대림산업
/사진제공=대림산업


S&P가 대림의 건전성을 확신했다.

대림산업은 국제 신용평가 기관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로부터 작년과 동일한 BBB 등급을 받았다. 또 등급전망 역시 ‘안정적(Stable)’이라고 평가 받았다. S&P는 무디스와 더불어 세계 양대 신용평가사로 분류된다.

대림산업은 국내 건설사 중 현재 유일하게 국제 신용등급을 보유 중이다. 대림산업이 획득한 BBB 등급은 투자적격으로 분류되며 총 22개 등급 중에서 9번째에 해당한다. 국내 기업 중에는 SK이노베이션, 에스오일 등이 BBB 등급이다.

S&P는 “대림산업은 한국 건설시장에서 선도적 지위에 있으며 아시아에서 손꼽히는 나프타 분해 공장을 효율적으로 운영하고 있어, 코로나 위기에도 불구하고 향후 1~2년간 안정적인 수익성을 유지할 것”이라 평가하며, “지난 3월 카리플렉스(Cariflex) 인수에도 불구하고 6월 기준 2.5조원에 달하는 풍부한 유동성을 확보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대림산업 관계자는 “코로나19 영향으로 국내 기업들의 국제 신용등급이 하락하는 추세 속에 대림산업은 작년과 동일한 등급과 전망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히며, “이는 대림의 국제 신용도가 상대적으로 높아졌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채준 기자 cow75@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