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18 어게인' 황인엽, 농구부 주장 강렬 등장..'vs 이도현' 예고

기사입력 : 2020.09.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JTBC '18 어게인'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18 어게인' 방송화면 캡처


신예 배우 황인엽이 '18 어게인'에서 불량스러운 농구부 주장으로 첫 등장했다.

JTBC 새 월화드라마 '18어게인'(연출 하병훈, 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에서 '구자성' 역을 맡은 황인엽이 첫 등장부터 고우영(이도현 분)과의 파란만장한 전개를 예고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난 21일 방송된 1회에서는 구자성과 18년 전으로 돌아가 다시 고등학교를 다니게 된 고우영이 맞붙어 일촉즉발의 신경전을 펼쳤다. 급식실에 등장한 구자성은 고우영이 자신의 놀림거리였던 홍시우(려운 분)를 감싸고 돌자 기선제압을 시도했다. 하지만 고우영은 꺾이지 않는 모습으로 오히려 구자성을 웃음거리로 만들었고, 이에 구자성은 서늘한 눈빛을 내뿜으며 긴장감을 폭발시켰다.

이처럼 황인엽은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악동 같은 미소와 강렬한 카리스마로 시청자들에게 진한 인상을 남겼다. 극 중 고우영과의 첫 대면부터 날카로운 반응을 보이며 시선을 끄는 한편, 자신에게 밀리지 않는 고우영의 기세에 당황하는 표정과 흥분하는 모습으로 신경전을 펼쳐 앞으로 이어질 두 사람의 대립각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황인엽은 신선한 마스크와 안정적인 연기로 웹드라마에서 먼저 주목을 받았던 기대주. 웹드라마 'WHY: 당신이 연인에게 차인 진짜 이유'를 통해 본격적인 배우 활동을 시작한 그는 이후 '프레쉬맨'을 통해 웹드계 대세로 올라섰다. 드라마 '녹두전'을 통해 안방극장 신고식을 치렀으며, '18 어게인'을 통해 본격적인 활약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