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18어게인' 김하늘, 늦깎이면 어때…꿈꾸고 행동하는 '워너비' 등극

기사입력 : 2020.09.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방송화면 캡쳐

[OSEN=장우영 기자] ‘18 어게인’ 김하늘이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김하늘은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 연출 하병훈)에서 꿈을 향해 나아가며 고군분투, 나이에 구애받지 않고 당당히 꿈을 향해 나아가는 모습으로 여성들의 워너비로 등극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드라마 ‘18 어게인’ 2회에서 다정(김하늘)은 탄탄하게 쌓아온 실력과 뛰어난 역량으로 방송국 블라인드 채용 테스트에 참가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리포터로서 경력을 쌓아온 다정은 미혼을 선호하는 사회에서 숱한 차별 대우와 자존심 상하게 하는 언행을 참으며 묵묵히 일해왔다. 그럼에도 꿋꿋하게 오랜 꿈인 아나운서를 포기하지 않고 도전을 이어가며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시청자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기도.

김하늘은 가정을 위해 꿈을 미루었지만 실력은 완벽한 늦깎이 아나운서 ‘다정’ 역할을 위해 드라마 촬영이 시작되기 전부터 아나운서에게 코칭을 받으며 발성과 호흡을 꾸준히 연습해왔다. 아나운서의 녹음본을 받아 촬영장에서 수시로 연습하고 또 연습하며 다정의 절실함이 담긴 완벽한 모습을 만들어 내기도.

이렇게 꿈을 향해 늦깎이 도전을 이어가며 여성 시청자들의 워너비로 등극한 김하늘이 출연하는 JTBC ‘18 어게인’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elnino8919@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