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사일런스' 이선균·주지훈→예수정·박주현, 라인업 완성 ''10월 크랭크인'' [공식]

기사입력 : 2020.09.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이선균, 주지훈, 김희원, 문성근(왼쪽부터) /사진제공=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키이스트, 제이씨이엔티, 더블에스지컴퍼니
이선균, 주지훈, 김희원, 문성근(왼쪽부터) /사진제공=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키이스트, 제이씨이엔티, 더블에스지컴퍼니

영화 '사일런스'(가제, 감독 김태곤)가 다채로운 매력과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의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했다.

29일 CJ엔터테인먼트 영화 '사일런스'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했다. '사일런스'는 한치 앞도 구분할 수 없는 짙은 안개 속 붕괴 직전의 공항대교에 고립된 사람들이 그 안에 도사리고 있는 예기치 못한 위협으로부터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다.

'굿바이 싱글'로 흥행성과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태곤 감독이 '사일런스'의 메가폰을 잡고, '신과 함께-죄와 벌', '신과 함께-인과 연'으로 2600만여 명의 관객을 동원한 미다스의 손 김용화 감독이 '백두산'에 이어 다시 한번 제작자로 나서 신뢰를 더한다.

예수정, 김태우, 박희본, 김수안, 박주현(위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사진제공=S&A 엔터테인먼트, 제이와이드컴퍼니, 935 엔터테인먼트,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예수정, 김태우, 박희본, 김수안, 박주현(위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사진제공=S&A 엔터테인먼트, 제이와이드컴퍼니, 935 엔터테인먼트, 블러썸엔터테인먼트

'기생충'으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은 배우 이선균이 다리 한복판에서 딸과 함께 재난 상황을 맞닥뜨리게 된 차정원 역을 맡아 극의 중심을 잡는다. 수많은 작품에서 독보적인 매력을 선보여온 그가 '사일런스'를 통해 필모 사상 처음으로 재난영화에 도전해 기대를 불러모은다. '신과 함께', '킹덤' 시리즈로 연기력과 스타성을 입증하며 글로벌 팬덤을 양산하고 있는 대세 배우 주지훈이 도로 주변을 배회하며 일거리를 찾는 렉카 기사 조박으로 변신해 대활약을 예고한다. 영화 '사일런스'를 통해 첫 호흡을 맞출 두 배우의 초특급 만남에 영화계 안팎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또한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신의 한수 : 귀수편' 등 등장할 때마다 강렬한 인상을 심어준 개성파 배우 김희원이 프로젝트의 이송 업무로 다리 위를 지나던 양박사로 분해 극에 긴장감을 불어 넣는다. 관록의 연기파 배우 문성근과 예수정이 노부부 병학과 순옥으로, 유쾌한 매력의 신스틸러 박희본과 '인간수업'의 라이징 스타 박주현이 자매인 미란과 유라로 출연해 재난현장에 고립된 다양한 사람들의 모습을 그릴 예정이다.

차정원의 둘도 없는 선배 정현백 역에는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의 배우 김태우가 낙점됐다. 그리고 역대 최연소 여우조연상 기록을 보유한 아역 기대주 김수안이 차정원의 딸 경민으로 출연해 이선균과의 남다른 부녀 케미스트리를 발산할 예정이다.

한편 '사일런스'는 오는 10월 크랭크인 할 예정이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