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라디오스타' 성동일 ''방탄소년단 뷔, 집에 TV없어 자녀들이 몰라봐''

기사입력 : 2020.10.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라디오스타

[OSEN=김은애 기자] 성동일이 방탄소년단 뷔, 박보검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표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선 백일섭, 이유비, 성동일, 김희원이 출연했다.

성동일은 방탄소년단 뷔, 박보검 등과의 친분도 과시했다. 성동일은 “내가 부산에 촬영하러 갔는데 뷔가 연락이 왔다. 공연때문에 자기도 부산에 왔다더라. 그래서 만났는데 박보검도 왔다. 마침 박보검 생일이라고 해서 5만원을 줬다”라고 떠올렸다.

이어 성동일은 “우리 아이들도 웃긴게, 집에 TV가 없어서 뷔가 누군지 몰랐다. 뷔가 해외 공연을 가면 아이들을 위해 과자, 라면 등을 보내줬다. 이후 딸 성빈이 방탄소년단을 알게 됐고, ‘그 오빠야?’라고 물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안영미는 “나도 그 집 가고 싶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라디오스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