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앤디 ''신화, 1집後 해체할 뻔''‥장수아이돌 만든 그 곡은? ('복면가왕')

기사입력 : 2020.10.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수형 기자] '복면가왕'에서 신화 앤디가 히트곡 T.O.P로 장수아이돌이 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18일 방송된 MBC 예능 '미스터리 음악쇼-복면가왕'에서 앤디가 신화의 비하인드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1라운드 대결로 다이너마이트와 암모나이트가 대결을 펼쳤다. 두 사람은 방탄소년단의 ' 'Dynamite'를 선곡하며 매력적인 음색으로 호흡을 맞췄다. 모두 박수갈채가 나는 무대로 흥을 폭발시켰다. 

누가 이길지 흥미로운 가운데 암모나이트가 한 표 차로 이겼 다이너마이트의 정체를 공개하기로 했다. 바로 래퍼 예지였다. '미친개'를 불렀던 예지가 래퍼가 아닌 보컬로서 선 무대에 모두 깜짝 놀라했다. 

피에스타 메인 래퍼에서 솔로가수로 도약중인 그녀는 만능 뮤지션으로 도약 중이라 전했다. 예지는 사람들의 편견이 있다고도 고백, 예지는 "생각보다 잘 웃고 착하다고 해, 생각보다란 말에 대해 생각하게 됐다"면서 "누구나 마음 속에 날이 있다고 생각해, 하지만 365일 날이 서 있진 않는다"고 해명했다.  

또한 출연 목표에 대해선 윤상의 뮤즈이고 싶다고 고백한 예지는 "아이유 선배와 작업한 곡을 정말 좋아해, 선배와 함께 작업하고 싶다"며 소망을 전했다.  

1라운드 마지막 대결 반지원정대와 환불원정대가 무대 위로 올랐다. 두 사람은 신화의 'T.O.P'를 선곡, 패널로 출연한 신화 멤버 앤디는 "1집 '해결사'가 잘 안 돼서 2집 때 모든 걸 걸었다"면서 "잘 안 되면 멤버들이 다 흩어지자고 했던 때, 이 노래 덕에 잘 됐다"고 회상해 눈길을 끌었다. 

모두의 궁금증 속에서 1라운드 마지막 대결의 승자는 반지원정대가 차지했다. 역시 한 표차였다.이어 솔로곡으로 환불 원정대의 정체를 공개, 바로 프리스타일 멤버 미노였다. 22년차 래퍼의 시원한 가창력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쳐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