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카이로스' 신성록X안보현, 비주얼에 연기까지? 출구 없는 '엘리트 케미' 예감

기사입력 : 2020.10.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오에이치스토리, 블러썸스토리 제공] 배우 신성록(위부터)과 안보현이 '카이로스'에서 브로맨스를 선보인다.

[OSEN=연휘선 기자] '카이로스'에서 배우 신성록과 안보현이 출구 없는 매력을 발산한다. 

21일 MBC 새 월화드라마 '카이로스'(극본 이수현, 연출 박승우) 측은 신성록과 안보현의 스틸 컷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극 중에서 각각 김서진(신성록 분), 서도균(안보현 분)을 맡아 탄탄한 연기력을 뽐낼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신성록은 무심한 듯 이마를 드러낸 얼굴과 넥타이 핀까지 찰떡 슈트핏을 자랑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신성록은 극 중 유중건설의 최연소 이사직을 거머쥔 인물인 김서진에 완벽 빙의한 듯 단호한 표정을 짓고 있다. 그가 그려낼 김서진은 어떤 인물일지 궁금증을 더하는 것. 신성록은 "냉정했던 사람이 감정적으로 무너질 때는 가장 애처로운 점을 보여주는 부분에 연기 중점을 두고 있다"며 입체적인 캐릭터 분석을 내놓으며 첫 방송을 기대케 했다.  

또한 김서진이 유일하게 신임하는 부하직원인 서도균을 맡은 안보현 또한 시선을 강탈한다. 사회초년생처럼 어리숙하게 보이면서도 단추를 풀어헤친 모습은 사뭇 다른 분위기를 뿜어내 보는 이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특히 신성록이 딸을 유괴당해 절망에 빠져있을 때 안보현은 그의 곁을 지키며 빈자리를 채운다고 해 두 사람의 연기 호흡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안보현은 "서진의 오른팔로 멋진 호흡 보여드릴 예정이다. 연말에 베스트 커플상을 노리고 있다"며 특별한 케미스트리를 예고, 시청자들의 흥미를 돋우고 있다. 

'카이로스'는 어린 딸이 유괴당해 절망에 빠진 한 달 뒤의 남자 김서진과 실종된 엄마를 찾아야 하는 한 달 전의 여자 한애리(이세영 분)가 사랑하는 사람을 구하기 위해 시간을 가로질러 고군분투하는 타임 크로싱 스릴러 드라마다. 26일 첫 방송. / monamie@osen.co.kr

[사진] 오에이치스토리, 블러썸스토리 제공.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