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故 신해철 오늘 6주기, 여전히 그리운 마왕..코로나19 속 팬들 추모물결[종합]

기사입력 : 2020.10.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고 신해철

[OSEN=김은애 기자] 고(故) 신해철이 세상을 떠난 지 6년이 흘렀다.

고 신해철은 지난 2014년 10월 17일 서울 S병원에서 위장관유착박리술 수술을 받은 후 고열과 가슴 복부 통증을 호소하다 심정지로 쓰러졌다. 그러다 열흘 후인 27일 저산소 허혈성 뇌손상으로 사망했다.

이에 고 신해철의 수술을 집도했던 K원장은 2016년 11월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 1심 선고에서 금고 10개월과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하지만 유족 및 검찰 측이 판결에 불복해 항소를 진행했고, 2심에서는 징역 1년의 실형을 선고했다. 이후 대법원이 2심 판단에 손을 들어주면서, K원장은 징역 1년을 선고 받았다.

고 신해철

이처럼 고 신해철의 죽음은 의료사고 법정 분쟁으로 조금이나마 억울함이 풀렸고, 많은 이들이 고인의 사망 주기가 다가올 때마다 그리움을 드러냈다. 최근에는 고 신해철의 삶과 음악을 다룬 영화 '그대에게(가제)' 제작이 확정되기도 했다.

다만 고 신해철의 팬들은 매년 다양한 추모행사들이 진행됐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탓에 행사가 힘들어졌다. 대신 팬들은 자발적으로 온라인을 통해 추모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고 신해철
한편 고신해철은 1988년 대학가요제에서 무한궤도의 '그대에게'를 선보이며 우승했다. 이후 무한궤도와 솔로 활동을 병행한 고 신해철은 가요계의 '마왕'으로 불리며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OSEN DB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