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미쓰백' 배윤정, 연습 안 된 멤버들에게 분노 ''상황 파악 안돼… 심각성 몰라'' [종합]

기사입력 : 2020.10.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예솔 기자] 배윤정이 안무 연습이 안된 멤버들을 보며 분노를 표했다. 

29일에 방송된 MBN '미쓰백'에서는 안무가 배윤정이 멤버들의 준비되지 않은 모습에 분노했다. 

이날 배윤정이 '미쓰백' 멤버들의 댄스 연습실을 찾았다. 배윤정의 갑작스러운 등장에 멤버들은 모두 당황했다. 수빈은 "너무 깜짝 놀랐다"라고 말했다. 소율은 "선생님의 눈빛과 카리스마가 너무 무서웠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배윤정은 "스텔라는 인연이 있다. 가영이는 한국무용을 했던 친구로 알고 있다"라고 말했다. 가영은 "그때도 포스가 있으셨다. 우리는 활동을 했던 애들이라 못하면 더 호날 것 같다"라고 걱정했다. 

배윤정은 "기본적인 아이돌 활동을 했던 경력이 있으니까 딱 보면 알지 않나"라며 "어느 정도 연습을 했는지 단체로 한 번 해보고 체크해보자"라고 제안했다. 이어 배윤정은 "걸그룹 출신이니까 이제 막 시작하는 연습생들과는 다를 거라고 생각한다"라며 테스트를 시작했다. 

첫 곡 '투명소녀'가 시작되자 연습을 안 한 멤버들의 실력이 드러나기 시작했다. 배윤정은 끝까지 보지 않고 음악을 중단시켰다. 배윤정은 "애들이 상황 파악을 못하는 것 같더라. 심각성을 모르는 것 같았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배윤정은 멤버들에게 "연습한 거 맞나. 지금 두 세 명 말곤 연습을 하지 않은 것 같다"라고 지적했다. 배윤정은 "데뷔를 했던 친구고 활동을 했던 친구들이라서 던져주면 연습을 할 줄 알았다. 하는 친구들은 하고 안 하는 친구들은 안하더라"라고 말했다. 
/hoisoly@osen.co.kr
[사진 : MBN '미쓰백' 방송캡쳐]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