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정주리, 3형제 키운 보람..이지혜도 깜놀 ''오메 예쁘다'' [★SHOT!]

기사입력 : 2020.10.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박소영 기자] 개그우먼 정주리가 미녀로 거듭났다. 

정주리는 29일 오후 자신의 SNS에 “머리를 해보았어요”라는 메시지를 적었다. 함께 올린 사진에서 그는 머리 손질을 받은 뒤 기분이 한껏 좋아진 표정을 짓고 있다. 

메이크업도 곱게 받은 터라 미모에서 빛이 난다. 이를 본 샵 출신 서지혜는 “오매 이뿌다”라는 댓글을 남겼다. 구지성도 “두번째사진 넘 이쁘네”라고 감탄했다. 

정주리는 1살 연하 남편과 무려 7년 연애 후 2015년 백년가약을 맺었다. 2015년 12월 첫째를, 2017년 6월 둘째를, 2019년 3월 셋째를 낳아 3형제를 키우고 있다.

/comet568@osen.co.kr

[사진] SNS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최신뉴스
today's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