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1호가 될 순 없어' 최양락 청문회..''술 마시고 다음날 들어와''[별별TV]

기사입력 : 2020.11.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종환 인턴기자]
/사진= JTBC '1호가 될 순 없어' 방송화면 캡쳐
/사진= JTBC '1호가 될 순 없어' 방송화면 캡쳐

'1호가 될 순 없어' 팽현숙이 김장일에 늦게 들어온 최양락에 분노했다.

22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합동 김장을 위해 모인 팽현숙♥최양락, 임미숙♥김학래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팽현숙은 "오늘 김장하는 날인데 최양락이 술 마시고 방금 들어왔다"고 분노했다. 결국 팽현숙은 최양락의 머리카락을 잡아 뜯으며 "카드 압수하겠다"고 참아온 화를 폭발시켰다.

뒤이어 임미숙♥김학래 부부가 들어왔다. 이 상황을 모르는 두 사람은 싸해진 집안 분위기에 당황했다. 팽현숙은 "내가 이렇게 산다"고 두 사람에게 고자질했다. 이에 김학래는 최양락에, 임미숙은 팽현숙에 공감하며 '최양락 청문회'가 펼쳐졌다.

이종환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