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허쉬' 측 ''24일 보조 출연자 코로나 확진..전원 촬영 중단'' [공식입장]

기사입력 : 2020.11.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연휘선 기자] 배우 황정민과 소녀시대 윤아의 드라마 복귀작 '허쉬'도 코로나19 확진자로 촬영을 중단했다. 

24일 JTBC 새 금토드라마 '허쉬' 측은 OSEN에 "출연 중인 보조 출연자 한 명이 금일(24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허쉬' 측은 "확인된 즉시 모든 촬영을 중단하고 방역 지침에 따라 배우 및 스태프 전원에 대한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 출연진 및 스태프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최근 방송가에서는 보조 출연자 중 일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며 드라마 촬영이 중단되는 사태가 이어지고 있다. 이에 '허쉬'에 앞서 '보쌈', '조선구마사', '철인왕후' 등의 작품이 촬영 중단된 상태다. 

다음은 '허쉬' 측의 코로나19로 인한 촬영 중단 공식입장 전문이다. 

<허쉬> 관련 입장 공유드립니다. 

JTBC <허쉬>에 출연 중인 보조 출연자 한 명이 금일(24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통보 받았습니다. 확인된 즉시 모든 촬영을 중단하고, 방역 지침에 따라 배우 및 스태프 전원에 대한 검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출연진 및 스태프의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 monamie@osen.co.kr

[사진] JTBC 제공.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