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라이브온' 정다빈 SNS 저격 양혜지일까..황민현 티격태격[어저께TV]

기사입력 : 2020.11.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라이브온' 방송화면 캡처

[OSEN=김보라 기자] ‘라이브온’ 정다빈을 저격하는 주인공은 양혜지일까. 

지난 24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라이브온’(극본 방유정, 연출 김상우)에서 백호랑(정다빈 분)은 자신을 저격하는 SNS 유저로 지소현(양혜지 분)을 의심했다. 그런 가운데 말다툼을 했던 고은택(황민현 분)과는 화해했다.

이날 앞서 백호랑은 방송반 지소현에게 “너 진짜 거슬린다”면서 시비를 걸었다. 지소현 역시 인기 높은 백호랑을 질투했다. 두 사람은 서로에게 지지 않으려고 기 싸움을 이어갔다.

백호랑은 방송실에 있는 지소현을 찾아가 “여기 있는 쓰레기 같은 사연들 다 네가 뽑았냐?”고 따져물었다. 이에 소현은 “너 뭐가 무서워서 잔뜩 쫄아있는 거냐”라고 신경질적인 반응을 보였다. 고은택의 만류로 큰 싸움으로 번지지 않은 상황.

'라이브온' 방송화면 캡처

고은택은 생방송을 망친 백호랑에게 “너가 얼마나 잘나가면 눈에 뵈는 거 없이 날 뛰는지 모르겠는데 사람들이 주는 관심 다 네 것 같지? 착각하지 마라. 사람들은 관심 가질 대상이 필요한 거다. 넌 우연히 얻어걸린 거다. 정신 차려라. 그따위로 살면 넌 평생 혼자일 거다”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팩트 폭격에 눈물을 머금은 백호랑은 “너야 말로 정신차려라. 이딴 구린 데서 평성 썩어봐라. 누가 관심이나 갖나”라고 맞섰다. 이어 백호랑은 방송반을 탈퇴할 것처럼 문을 박차고 나섰다. 

며칠 후 백호랑은 고은택에게 사과했지만 서로 빈정이 상하면서 감정이 남아 있었다. 지소현은 “백호랑 원래 그렇다. 지 마음대로 한다”고 고은택을 위로했다. 

매사에 으르렁대던 고은택과 백호랑은 함께 음악을 듣고 밥을 먹으며 오해했던 것을 풀었다. 이로써 백호랑은 다시 방송반에 합류하게 됐다.

'라이브온' 방송화면 캡처

은택이 먼저 호랑에게 LP판을 선물했고 백호랑은 먹을거리를 사들고 그와 함께 공원으로 향했다. 백호랑은 “11시에 가야한다”는 고은택에게 “넌 왜 그렇게 시간에 집착하냐. 완벽주의자 코스프레냐. 너도 참 힘들게 산다”고 나무랐다.

이에 고은택은 “약속을 지키고 싶어서 그렇다. 난 약속 안 지키는 사람과 거짓말 하는 사람이 싫다. 누구한테든 상처를 줄 수 있다”고 자신만의 소신을 밝혔다. 이들은 여전히 티격태격 했지만 전보다 한층 부드러운 사이로 변했다. 서로 은근히 관심을 가지며, 연인 관계로 발전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다음날 백호랑은 일부러 아침 자습에 늦었고, SNS를 통해 ‘안녕 백호랑?ㅎㅎ’이라는 다이렉트 메시지를 받고 크게 놀랐다. 때마침 지소현이 나타나자, 백호랑은 그녀를 의심하며 “혹시 진짜 너냐”라고 물었다. 이에 지소현은 “무슨 말이냐”라고 알 수 없는 표정을 지었다. 백호랑은 자신을 저격하는 교내 SNS 비멀 유저를 직접 찾아나서기로 했다. 

‘라이브온’은 트렌디함과 유명세가 곧 계급이 되는 서연고등학교에서 인기 피라미드 정점에 있는 안하무인 스타 백호랑이 자신의 과거를 폭로하려는 익명의 저격수를 찾고자 완벽주의 꼰대 방송부장 고은택이 있는 방송부에 들어가게 되면서 벌어지는 로맨스 드라마. 

매주 월~화 오후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 purplish@osen.co.kr

[사진] '라이브온' 방송화면 캡처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