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비단이' 김지영, 어느덧 16살…폭풍성장 '정변의 아이콘' [★SHOT!]

기사입력 : 2020.11.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김지영 인스타그램

[OSEN=장우영 기자] ‘왔다! 장보리’에서 비단이 역으로 눈도장을 찍은 아역 배우 김지영이 폭풍성장했다.

김지영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짧아서 더 소중했던 차이 이제 안녕”이라는 글과 사진을 올리며 근황을 전했다.

사진에는 촬영을 마친 듯한 김지영이 이를 인증하며 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교복 스타일의 의상을 입은 김지영은 상큼하고 발랄한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어느덧 16살이 된 김지영은 폭풍성장한 모습으로 감탄을 자아낸다. 어린 시절의 귀여움은 그대로, 예쁨이 더해졌다.

한편, 김지영은 최근 국가인권위원회에서 기획한 디지털 드라마 ‘차타공인’에 출연했다. /elnino8919@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