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나 혼자 산다' 헨리, 치과 방문에 영혼 가출 ''인생 쉽지 않다'' [Oh!쎈 예고]

기사입력 : 2020.11.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연휘선 기자] '나 혼자 산다'에서 가수 헨리가 치과를 찾는다. 

오늘(27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헨리의 일상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헨리는 6년 만의 미니앨범 컴백 준비에 앞서 치아 재정비에 나선다. 아이스크림 먹방 도중 깨진 앞니를 치료하기 위해 치과로 직행, 라미네이트 교체에 돌입한다고.

사랑니 발치에 이어 또 다시 치과를 찾은 헨리는 잔뜩 겁에 질렸던 이전의 모습과는 달리 '상남자'로 거듭날 것을 선언한다. 그러나 애정 가득한 잔소리 폭격에 점차 넋이 나가고 만다.

설상가상으로 본격적인 치료에 돌입하자 저절로 흔들리는 팔다리와 슬픈 눈빛을 뿜어내기 시작, "진짜 인생 쉽지 않다"며 진이 빠진 모습을 보인다고 해 무사히 치료를 마칠 수 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컴백을 앞두고 스트레스를 토로하던 헨리는 고민을 해소하기 위해 사주 상담을 받는다. 항상 밝은 모습을 보이던 헨리는 어디에서도 털어놓지 못했던 깊은 속내를 털어놓는다고.

과연 그가 숨겨온 남모를 고충은 무엇인지, 솔직한 상담 끝에 걱정거리를 내려놓을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오늘 밤 11시 10분 방송. / monamie@osen.co.kr

[사진] MBC 제공.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