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프로미스나인 장규리, ''전교 1등 해봤다'' 반전 매력 ('퀴즈돌')

기사입력 : 2020.11.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심언경 기자] 프로미스나인 장규리가 미모와 지성을 겸비한 KBS 2TV ‘퀴즈 위의 아이돌’ 여신으로 등극한다.

오늘(28일) 오전 11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퀴즈 위의 아이돌’(연출 박현진)(이하 ‘퀴즈돌’)은 다국적 K-POP 아이돌들이 퀴즈 우승을 차지하기 위해 불꽃 튀는 퀴즈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 19회 게스트로 걸그룹 위키미키와 프로미스나인이 출연해 퀴즈 정복기에 나선다.

위키미키와 프로미스나인은 각각 틴크러쉬, 프톤치드돌이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러블리한 비주얼과 바라보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는 유쾌한 매력을 가진 아이돌. 특히 노래, 춤, 연기 등 모든 영역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다재다능한 실력을 갖춘 만큼 초반부터 선배돌을 휘어잡는 활약을 선보였다고 전해져 관심을 높인다.

특히 이날 프로미스나인 장규리는 깜짝 고백으로 모두의 시선을 강탈했다. 위키미키 도연이 학창시절 성적을 묻는 토크 도중 장규리에게 “공부 잘하지 않았어요?”라며 그녀가 소문난 수재였다는 사실을 밝힌 것. 이에 몇 등까지 해봤냐는 질문에 장규리는 “전교 1등도 해봤다”고 말해 ‘퀴즈돌’ 시작부터 믿고 가는 활약을 예고했다.

이를 입증하듯 장규리는 선배돌이 제공한 결정적 힌트를 알뜰하게 주워 먹고, “한자어를 방송에서 쓸 때 우리말로 순화해서 표기하지 않아요?”라며 자막 표기법까지 섭렵한 전문 지식을 뽐내 MC 김종민과 장성규의 두 손을 절로 공손하게 만들었다는 후문.

또한 장규리가 반전 예능감으로 스튜디오를 들썩이게 했다. 특히 장규리는 함께 방송하고 싶은 MC로 김종민을 선택해 궁금증을 자아낸 가운데 “프로미스나인에 센스 좋고 말 잘하는 멤버가 많아 (진행을) 도와드릴 수 있지 않을까요?”라며 묵직한 한 방을 날려 모두를 빵 터지게 했다.

과연 선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