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홍수아 ''전 남자친구, 중국활동 중 바람..집 찾아갔는데 여자 있어''('강호동의 밥심')

기사입력 : 2020.12.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홍수아

[OSEN=김은애 기자] 홍수아가 자신의 연애사에 대해 고백했다.

지난 11월 30일 오후 방송된 SBS Plus ‘강호동의 밥심’에는 홍수아가 출연했다.

홍수아는 연애에 대해선 “중국 가기 전에 남자친구가 있었다. 그런데 한국에 와서 남자친구 집에 찾아갔는데 여자가 있더라. 처음에 그 여자가 사촌동생이라고 했다. 그렇게 바람이 났다. 한동안 남자를 못만났다. 그 후로 조금씩 만났다”라고 털어놨다.

그러다 홍수아가 절친으로 꼽은 허이재가 깜짝 방문했다. 허이재는 홍수아의 중국활동에 대해 “돈을 많이 벌어서 부러웠다. 잘되서 나를 꽂아넣으렴이라고 말했다. 중국에서 톱스타더라. 절대 한국에 오지마라고 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홍수아는 눈수술을 하기 전 허이재의 입김이 있었다고 말했다. 홍수아는 “이미지 변신을 하고 싶었던 것을 알았다. 그래서 추천했다”라며 “사람들이 악플을 달면 나도 댓글을 달았다. 친구니까 속상했다”라고 전했다.

홍수아는 “홍수아 실제로 보면 예쁘다는 내용으로 댓글을 달았다. 거기에 또 ‘너 홍수아지?’ 라는 대댓글이 달렸다”라고 거들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강호동의 밥심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