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이사벨, 결혼한다....신랑은 전 청와대 관료 출신 [공식]

기사입력 : 2020.12.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최나영 기자] 한국을 대표하는 팝페라 가수 '팝페라 퀸' 이사벨이 평생의 반려자를 찾아 결혼한다.

12월 1일 이사벨의 소속사 (주)빌리버스 측은 "소속 아티스트 이사벨이 결혼을 한다. 연말에 대중분들에게 먼저 좋은 소식을 전해드리고자 한다. 행복한 결혼 생활을 위해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예비 신랑은 전 청와대 관료인 정책 홍보 전문가 이 모 씨로 현재는 국방부에 소속돼 국가를 위해 헌신하고 있다.

두 사람은 예비 신부 이사벨이 나눔의 공로를 인정받아 청와대에서 초청 공연을 하던 날 처음 알게 된 것이 인연이 돼 서서히 연인으로 발전했다는 후문이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오페라단 프리마돈나 출신인 이사벨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팝페라 가수로 2013년 MBC TV 드라마 '구가의 서' OST 곡 '마이 에덴(My Eden)'을 불러 주목받았으며 '대한민국 공식 석상에서 애국가를 가장 많이 부른 가수'라는 특별한 수식어와 함께 대한민국 축구 역사상 여성 가수 최초로 애국가를 부른 가수로도 알려져 있다.

지난해에는 세계 최초의 공연 디지털다큐 팝페라공연 '나의 아리랑 part 1. 청년 김대건'의 공연기획 및 제작자와 주연으로 활약하며 종합예술인으로 발돋움했다.

한편 두 사람은 혼인 신고만 마친 상황이며 코로나 팬데믹 사태가 사그라지는 대로 가족과 지인들을 모시고 조촐하게 비공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nyc@osen.co.kr

[사진] (주)빌리버스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