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정성윤♥’ 김미려, 둘째 쪼꼬미 시절 회상 “시큼이.. 이때가 그립다고” [Oh!마이 Baby]

기사입력 : 2020.12.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임혜영 기자] 개그우먼 김미려가 둘째 이온이의 아기 시절을 그리워했다.

김미려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벌써 이때가 그립다고.. 아.. 시큼이 시절.. 이온아”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김미려의 아들 이온의 아기 시절 모습이 담겨 있다. 지금은 훌쩍 자라버린 둘째의 귀요미 시절을 회상하며 그리워하고 있는 것. 토끼 귀가 달린 작은 모자를 쓴 이온은 큰 눈망울을 자랑하고 있으며 카메라를 정확히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 꼭 인형 같은 느낌을 주고 있다.

이에 게시글을 본 랜선 이모들 또한 “인형 사진 올리고 이온이라고 하면 어떡해요”, “눈 큰 거 봐”, “이모 뽀뽀 한 번만” 등의 애정 어린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김미려는 지난 2013년 배우 정성윤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으며 현재 JTBC 예능 ‘장르만 코미디’에 출연 중이다./hylim@osen.co.kr

[사진] 김미려 SNS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