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올해 국내 유튜브서 가장 많이 본 MV는..BTS의 '다이너마이트'

기사입력 : 2020.12.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공미나 기자]
/사진제공=유튜브
/사진제공=유튜브

올 한해 국내 유튜브 사용자가 가장 많이 본 뮤직비디오는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였다.

3일 글로벌 동영상 커뮤니티 유튜브는 2020년 유튜브 국내 최고 인기 뮤직비디오 톱 10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올해 국내 유튜브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본 뮤직비디오는 1위부터 10위까지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 △지코의 '아무 노래' △방탄소년단의 '온' 키네틱 매니페스토 필름 △ 블랙핑크의 '하우 유 라이크 댓' △ 아이유의 '에잇' △ITZY의 '워너비' △조정석의 '아로아' △나훈아의 '테스형' △블랙핑크의 '러브식 걸즈' △오마이걸의 '살짝 설렜어' 순이다.

1위에 오른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는 지난 8월 유튜브에서 최초 공개 후 24시간 내 조회수 1억 110만 회를 기록하며 또 한 번 기록을 경신했을 뿐만 아니라, 한국 가수 최초로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핫 100' 정상에 오르는 등 새로운 역사를 쓰며 주목을 받았다. 지난 2월 화려한 퍼포먼스로 주목받은 'ON'은 3위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올 한해 음악을 통해 긍정적인 메시지를 전달하며 국내외 팬들의 사랑을 받으며 미국 타임지가 선정하는 '올해의 인물'(Person of the Year)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방탄소년단과 함께 타임지 올해의 인물 후보에 오른 블랙핑크도 10위권에 두 곡을 올렸다. '하우 유 라이크 댓'은 지난 6월 뮤직비디오 공개와 함께 당시 유튜브 최초 공개 최다 동시 접속자 수 및 최초 공개 후 24시간 내 조회수 신기록을 세운 바 있으며, 유튜브가 선정한 2020년 글로벌 인기 여름 음악 톱10 중 1위에 선정되기도 했다. 또한 지난 10월 '러브식 걸스'가 공개된 이후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가 5000만 명을 돌파하며 전 세계 아티스트 중 두 번째로 구독자 수가 많은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했다.

올해 1월 공개된 지코의 '아무 노래'는 경쾌한 피아노 반주와 중독성 있는 가사로 인기를 얻으며 2위를 차지했다. 노래 도입부에 맞추어 안무를 따라 하는 '아무노래 챌린지'는 많은 연예인과 대중들이 참여하며 ‘집콕’의 지루함을 달래는 놀이거리로 사랑을 받기도 했다.

아이유의 나이 시리즈곡 '에잇'은은 아이유와 방탄소년단 슈가가 함께 작사, 작곡 및 프로듀싱해 화제를 모았다. ITZY의 '워너비'는 그 뒤를 이어 6위를 차지했다. 7위에 오른 조정석의 '아로하'는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주연배우 조정석이 직접 부른 OST다. 의사 5인방의 이야기를 다룬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올 상반기 많은 인기를 얻으며 극 중에서 주인공들이 노래방에서 함께 부른 쿨의 '아로하' 역시 19년 만에 다시금 주목받았다.

또한 추석 명절 연휴를 뜨겁게 달구었던 나훈아의 '테스형!'도 8위에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끈다. 한가위 특집으로 편성된 KBS 2TV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는 시청률 29%를 기록하며 '나훈아 열풍'을 불러일으켰다. 이때 알려진 '테스형!'은 철학자 소크라테스에게 세상에 대해 묻는 해학적인 가사로 방송 후 중장년층뿐만 아니라 젊은 층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며 뮤직비디오 또한 이번 순위에 올랐다. 이 밖에도 오마이걸의 '살짝 설렜어'는 설레는 감정을 보드게임에 비유한 가사와 중독성 있는 멜로디로 좋은 반응을 얻으며 10위를 차지했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