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킹덤', 2년 연속 뉴욕타임스 최고 인터내셔널 TV쇼 톱10 선정 [공식]

기사입력 : 2020.12.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하수정 기자] 넷플릭스의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시즌2가 뉴욕타임스가 꼽은 최고의 인터내셔널 TV쇼 TOP 10으로 2년 연속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죽은 자들이 살아나 생지옥이 된 위기의 조선, 왕권을 탐하는 조씨 일가의 탐욕과 누구도 믿을 수 없게 되어버린 왕세자 창의 피의 사투를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시즌2가 뉴욕타임스 최고의 인터내셔널 TV쇼 TOP 10에 2년 연속 선정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뉴욕타임스는 '킹덤'을 “빠른 속도의 괴물과 궁중 암투가 더해진, 대한민국을 액션 좀비 장르의 선봉에 서게 한 작품”으로 극찬했다. '킹덤'은 신선한 소재와 강력한 스펙터클, 한국의 풍광이 담긴 영상미로 시즌1 첫 공개와 동시에 세계적인 ‘갓 열풍’을 불러일으켰고, 이어 공개된 시즌2는 '왕좌의 게임', '워킹 데드' 등에 비견되며 전 세계 K-좀비 신드롬에 다시 한번 불을 지폈다.

한편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시청자들을 만난 tvN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도 “마법사 같은 한국의 드라마 제작자들이 만들어낸 로맨틱 코미디의 변주”라는 호평을 받으며 나란히 TOP10 리스트에 올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시청자들을 만난 한국 콘텐츠의 힘을 여실히 드러냈다.

'킹덤'은 뉴욕타임스 선정 최고 인터내셔널 TV쇼 TOP 10에 2년 연속 이름을 올리며 위용을 떨치고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킹덤 포스터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