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사콜' 이지훈 ''90년대 인기 임영웅 급''..천명훈 ''뻔뻔해''[별별TV]

기사입력 : 2020.12.0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윤성열 기자]
/사진='사랑의 콜센타' 방송 화면
/사진='사랑의 콜센타' 방송 화면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이지훈이 90년대 전성기 시절 가수 임영웅 못지 않은 인기를 누렸다고 밝혔다.

3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사랑의 콜센타'는 '노래하라 1990'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게스트로는 이지훈, 신지, 천명훈, 서문탁, 김조한, 현진영 등 90년대 가요계를 주름잡은 스타들이 출연했다.

이날 히트곡 '왜 하늘을'을 부르며 등장한 이지훈은 원조 꽃미남으로 소개됐다. 이찬원은 "여전히 잘 생기셨다"고 감탄했다.

이지훈은 MC 붐이 "그때 인기를 트롯맨과 비교하면 어느 정도인가"라고 묻자, "그 당시에 나를 여기서 꼽는다면, 임영웅 씨다"라며 "어쨌든 1위를 한 번 했으니까"라고 답했다.

그러자 천명훈은 "(이)지훈이 은근히 뻔뻔해졌다"고 했고, 신지는 "장난 아니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성열 기자 bogo109@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