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놀토' 투컷, 쿨 '눈 속의 여인' 받쓰 글자 수 맞춰 환호 ''이미지 소비 팍팍''

기사입력 : 2021.01.1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주영 인턴기자]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놀토' 투컷이 '눈 속의 여인' 글자 수를 맞춰 환호했다.

16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10집 원로 가수가 된 그룹 에픽하이의 타블로와 투컷이 출연해 첫 받쓰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매생이 연포탕이 걸린 1라운드는 쿨의 '해변의 여인'에서 가사만 바뀐 '눈 속의 여인'이었다. 앞서 타블로는 "투컷이 '안 유명한 게 너무 좋다', '소비되는 게 싫다'며 예능 출연을 거부했는데 '놀토' 출연 제의를 받더니 '형이랑 내가 나가야지"라고 했다"고 말해 현장에 웃음을 안겼다. 붐은 "놀토는 많이 소비된다"고 말했고, 투컷은 "오늘만 팍팍 쓰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타블로는 제작자의 의도를 추측하며 빼곡히 받쓰판을 채웠으나 원샷의 주인공은 한해였다. 받쓰에는 실패했지만 글자 수를 정확히 맞춘 투컷은 글자 수 공개와 동시에 두 손을 들며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 웃음을 안겼다. 피오는 "이미지 소비 싫다고 하지 않았냐"며 웃음을 더했다. 문제 구간 가사 정답은 '앗! 높이올라 너무 높아 걸어 내려 왔고, 앗! 나처럼 걸어 내려가는 여자를 봤어'이다.


이주영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