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정한울♥이윤지 딸 라니, 예비 초등생 ‘7세 언니’ 포스.. “커가는 게 신기하고 대견”

기사입력 : 2021.01.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임혜영 기자] 배우 이윤지가 첫째 딸 라니 양의 근황을 전했다.

이윤지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놀이터 갈 때도 살림 바리바리. 넌 엄마 아빠 딸이 맞아. 7세가 된 라니 언니는 요즘 스스로 하는 게 늘어나는 중. 스스로 가방 챙기기, 샤워하기, 잠자기. 네가 커가는 게 신기하고 대견해”라는 글을 게재했으며 해시태그를 통해 “벌써 예비 초등생이라니. 믿어지지 않는다니. 라니 언니”라고 덧붙였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이윤지의 딸 라니 양이 가방에 담을 필통과 수첩을 챙기는 모습이 담겨 있다.

올해 7세가 된 라니 양은 훌쩍 큰 모습으로 ‘언니 포스’를 풍겨 눈길을 끌며, 이윤지는 라니 양이 현재 혼자 할 수 있는 것들이 늘어났다고 전하며 딸을 향한 대견하고 애틋한 마음을 전해 보는 이들을 뭉클하게 했다.

한편 이윤지는 지난 2014년 치과의사 정한울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라니, 소울 두 딸을 두고 있다. /hylim@osen.co.kr

[사진] 이윤지 SNS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