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더 먹고가' 문정희, 방황했던 20대..''이선균 덕에 도피성 프랑스 생활 끝냈다''

기사입력 : 2021.01.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문정희 / 사진제공=MBN '더먹고가'
문정희 / 사진제공=MBN '더먹고가'


배우 문정희가 '한예종 절친' 이선균 덕에 '도피성 프랑스 생활'을 끝마친 극적 사연을 고백한다.

24일 방송하는 MBN 푸드멘터리 예능 '더 먹고 가(家)' 12회에서는 문정희가 평창동 산꼭대기 집을 방문해 임지호-강호동-황제성과 가슴 따뜻한 하루를 보내는 모습이 펼쳐진다.

제작진에 따르면 문정희는 '한예종 절친’ 이선균 성대모사를 하는 황제성의 모습에 웃음을 빵 터뜨렸다. 이어 강호동, 황제성과 같이 곱창김을 구우면서, 20대 시절 이야기를 털어놨다.

문정희는 "대학을 졸업하면 바로 좋은 작품에 들어갈 줄 알았는데, 오디션에서 수백 번 떨어졌다. 또한 캐스팅이 됐는데도 어떤 불공정한 이유로 캐스팅이 번복돼 마음의 상처를 입었다"라고 고백한다. 이후 프랑스로 도망치듯 떠나 3년을 생활하다가, 한국에 잠시 돌아왔을 때 이선균의 전화를 받고 인생이 바뀌었다고.

문정희는 "이선균처럼 도와준 은인들이 있어서, 지금의 좋은 에너지가 만들어진 것 같다"라며 도피성 프랑스 생활을 끝마치게 해준 이선균의 각별한 인연과 에피소드를 들려준다.

제작진은 "문정희가 송윤아, 이선균 성대모사를 시도하는 반전 매력으로 초반부터 큰 웃음을 안겨줬다. 또한 과거 방황하던 시절의 속마음 이야기와 그로 인해 얻은 깨달음을 진솔하게 털어놔 깊은 여운을 안겼다. 문정희와 임강황 삼부자의 상상 초월 케미, 한 겨울 속을 든든하게 채워주는 임지호표 '칭찬 밥상'을 기대하셔도 좋다"라고 밝혔다.

'더 먹고 가' 12회는 24일 오후 9시 20분 방송한다.


김미화 기자 letmei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