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맛남의 광장' 백종원X방탄소년단 콜라보, 뷔 ''사인 부탁드려도 될까요?'' [종합]

기사입력 : 2021.01.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최정은 기자] 맛남의 광장 백종원과 방탄소년단이 한돈 농가를 위해 뭉쳤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한돈 농가를 살리기 위한 백종원으 고군분투기가 그려졌다.

이 날 한돈 측에서는 “적극적으로 뒷다리살을 많이 활용해 달라” 요청했고, 한돈 측의 요청을 들은 백종원은 “더 이상 적극적으로 어떻게 하냐”며 “모든 방송에서 뒷다리 살 얘기를 했다”고 말해 주변을 폭소하게 했다. 

'돼지고기 뒷다리살을 활용해 달라'는 미션을 받은 백종원은 '초간단 김치찌개 레시피'를 공개했다. 뒷다리살을 큼직하게 썰어 넣고 한시간을 끓인 뒤, 김치와 양파, 대파를 차례대로 넣는다. 소금과 간마늘 고춧가루를 넣고 팔팔 끓이면 끝. 

또 김치찌개와 함께 먹을 한돈 뒷다리살 육전과 양배추 파무침을 공개했다. 육전을 먹은 동준은 "돼지고기와 전의 장점을 모두 가져갔다"며 감탄했다. 양세형은 "뒷다리살은 한 근에 4000원 이하"라며 "우리가 먹은게 한근이 안된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 날 한돈을 이용한 요리대결이 펼쳐진 가운데 김동준과 신예은은 돼지고기 육포를, 양세형과 유병재는 굴다리 볶음면을 만들었다. 음식을 먹으면서 유병재에게 장난을 치던 김희철은 유병재에게 반격을 당했다. 참고있던 유병재가 김희철의 이마를 친 것. 현장은 웃음바다가 됐다.

이어 백종원은 "돼지고기 육포를 양세형과 유병재가 만들었고, 굴다리 볶음면은 김동준과 신예은이 만들었다"고 결론을 내렸다. 반대로 유추한 것. 아침 당번에서 벗어난 양세형과 유병재는 환호했고, 아침 당번이 된 김희철과 백종원은 울상을 지었다. 

한편 백종원은 돼지고기 뒷다리살을 이용한 'K-햄'을 만들고, 영업하기 위해 친구들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제약 회사 이사, 배달앱 부대표, 신세계 부대표 정용진에게 연락을 했고, 마지막엔 방탄소년단 RM에게 전화했다. 

백종원이 "전화로 부탁해서 미안해서 어쩌냐"고 걱정하자, RM "우리 전화로 부탁 받는 거 좋아한다"며 "우리 다 같이 있어요"라며 멤버 전원이 얼굴을 공개 했다. 이어 백종원은 K-햄 홍보를 부탁했고, 방탄소년단은 "선생님이 해주는 요리 먹을 수 있어요? 저희 기가막히게 잘 먹잖아요"라며 흔쾌히 수락했다.
이어 백종원은 방탄소년단의 채널 '달려라 방탄'에 출연해 K-햄을 홍보했다. 

한편 방탄소년단 멤버 뷔가 "우리 엄마가 선생님 보고 요리를 배웠다고 하던데, 사인 부탁받았습니다. 부탁드려도 됩니까?"라고 물었고, 이어 RM이 "저도 그렇다, 사인 부탁해보는 건 처음"이라고 말하자 백종원은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 모두를 웃음짓게 했다. 

/cje@osen.co.kr

[사진] SBS '맛남의 광장' 방송화면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