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현아 ''학폭? 누굴 때린 적 없다'' 직접 대응→폭로글 삭제..의혹 벗었다[종합]

기사입력 : 2021.02.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현아

[OSEN=김은애 기자] 현아의 학교폭력 의혹을 제기했던 폭로글이 삭제됐다. 현아와 소속사 측이 정면 반박에 나서자 돌연 사라진 것이다.
2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현아야 난 너한테 먼저 연락 올 줄 알았어 너가 학교폭력 최초 가해자 아니야?'라는 제목으로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초등학교 5학년 당시 현아에게 뺨을 맞았다며 "증거는 다 사라졌지만 아직도 기억난다. 울화통이 터진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현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직접 반박에 나섰다. 현아는 "저는 뺨을 때린 적도 누군가를 때린 적도 없다"며 "저는 그 글 쓴 분이 마음으로 행복한 일들이 많아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현아

더욱이 현아는 "8살부터 아역 보조출연 시작으로 열두 살 초등학교 5학년부터 소속사 연습생 시절을 가수의 꿈을 키우며 지내다 보니 학창 시절이 굳이 이제 와 말하지만 저에게는 너무도 아쉬웠다"라고 회상했다.
현아의 소속사 피네이션 측 역시 "당사는 정확한 사실관계에 입각하지 않은 루머 및 의혹 제기로 인하여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가 실추되고 나아가 마음의 상처가 나는 것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당사의 입장을 명확하게 밝히는 바"라며 "현아는 누군가에게 폭력을 행사하거나 해를 가한 적이 없으며, 금번 제기된 주장은 사실이 아님을 거듭 말씀드린다"고 강조했다.
현아
그러자 현아의 학교 폭력 의혹을 제기한 폭로글은 삭제됐다. 애꿎은 현아만 무분별한 폭로글에 피해를 본 셈이다. 이에 일각에선 연예인들이 작은 의혹으로도 큰 이미지 타격을 입는 만큼 폭로글들을 신중하게 바라볼 필요가 있다며 입을 모으고 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OSEN DB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