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블랙여신' 박선영 ''도전자가 눈으로 욕하는 거 보셨죠?'' ('헬로! 플레이트')

기사입력 : 2021.02.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SKY, 디스커비리 채널 코리아 제공

[OSEN=장우영 기자] SKY와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가 공동 제작한 요리 서바이벌 ‘헬로! 플레이트’가 최종 우승자를 가리기 위한 마지막 경연을 선보인다. 우승 상금 1억원이 걸린 마지막 심사를 앞두고, MC 박선영과 노희영 김훈이 강레오 심사위원은 ‘블랙’을 드레스 코드로 정하고 마치 영화제 배우들처럼 블랙 드레스와 턱시도를 차려입어 축제 분위기를 자아냈다.

오는 25일 방송될 ‘헬로! 플레이트’에서는 TOP4 도전자들인 푸루리(대만) 에밀리오(이탈리아) 파우피싯(태국) 에드가(스페인)의 마지막 대결을 앞두고 ‘블랙 여신’으로 변신한 MC 박선영이 “마지막 무대를 심사하시는 소감이 어떠세요?”라고 심사위원들에게 묻는다.

이에 김훈이 심사위원은 “드디어 마지막 날이 왔네요”라며 감개무량한 마음을 드러냈고, 노희영 심사위원은 “인생을 배우는 프로그램이었다”고 뜻깊은 소감을 전했다.

또 강레오 심사위원은 “코로나19가 우리의 발목을 잡고 여행길조차 막아버렸지만, 이 프로그램 촬영도 힘들게 했다”며 “코로나19의 위협을 극복하고 여기 파이널에 온 셰프들이 정말 자랑스럽고, 어느 분이 1등을 해도 아깝지 않다”고 도전자들을 칭찬했다.

마침내 밝혀진 ‘파이널 미션’의 주제는 ‘파이널 플레이트’로, 도전자들이 보여주고 싶은 최고의 요리 3가지를 만드는 것이었다. 강레오 심사위원은 “세 가지 요리를 만드는 데 세 시간을 드리겠다”며 “늘 요리 하시던 분들이니 시간은 충분하겠죠?”라고 말했지만, 도전자들은 “강레오 심사위원이 와서 좀 도와달라”며 원성을 쏟아냈다.

이에 MC 박선영은 “지금 저 도전자가...눈으로 욕하는 거 보셨죠?”라고 강레오 심사위원에게 물어 폭소를 자아냈다.

1억원의 상금을 가져갈 최종 우승자는 25일 밤 9시 10분 SKY와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에서 방송되는 ‘헬로! 플레이트’ 마지막회에서 공개된다. 또한 ‘헬로! 플레이트’ 마지막회는 KT의 OTT 서비스 Seezn(시즌)을 통해 하루 전 선공개된다. /elnino8919@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