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미우새' 던, ''본명 김효종, 현아가 본명 부를 때 등골이 오싹'' [Oh!쎈 리뷰]

기사입력 : 2021.02.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전미용 기자] 6년째 연애중인 현아와 던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28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현아와 던 커플이 게스트로 등장해 꽁냥꽁냥 연애사를 이야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현아와 던은 미리 스튜디오에 들어와 준비를 했고현은 던에게 "잘할 수 있지?"라고 걱정했다. 이에 던은 "잘해야지"라고 대답했다. 이어 모벤져스들이 들어왔고 현아와 던은 자신을 알아보는 모벤져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현아는 "엄마가 여기 나간다니까 너무 좋아하셨다. 근데 둘이 머리 색이 왜 이러냐고 하셨다"며 분위기를 띄웠다.신동엽은 "6년째 예쁘게 만나고 있는데.. 중간에 헤어진 적도 있지 않냐"며 궁금해했고 현아는 "그런 적은 없다"고 이야기했다.

서장훈은 던에게 "현아 씨가 본명을 부를 때 등골이 오싹하다고?"라고 궁금해했다. 그러자 던은 "제 본명이 김효종이다. 제가 잘못한 게 있을 때  본명을 부른다. 나지막하게 부를 때 무섭다"며 조심스럽게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현아는 "보통은 자기야라고 애교 있게 부르는 데..뭐 하나 딱 걸렸다 하면 이름이 나오더라. 그걸 알더라"라고 대답했고  던은 "많은 생각을 하게 된다"고 덧붙였다./jmiyong@osen.co.kr

[사진] 방송화면 캡처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