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김준수 ''참가자들 열정, 나 역시 배웠다'' [미스트롯2 심사 소감]

기사입력 : 2021.03.0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수진 기자]
TV조선 '미스트롯2' 심사 위원 김준수
TV조선 '미스트롯2' 심사 위원 김준수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가 ‘미스트롯2’ 심사를 마무리한 소회를 전했다.

김준수가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2’(이하 ‘미스트롯2’)의 마스터 군단에 합류한 이후 심사 내내 공정성과 열정을 담은 따뜻한 면모를 선보여 이번 시즌 역시 심사위원으로서 맹활약을 펼쳤다.

‘글로벌 트롯 여제’를 발굴하기 위한 시작으로, 장장 3개월간 진행됐던 많은 이들의 빛나는 여정 속에서 김준수는 섬세하고 애정 어린 심사평을 전하는 모습들로 ‘미스트롯2’ 참가자들과 시청자들의 많은 공감과 사랑을 얻은 가운데, 지난 4일 종영한 ‘미스트롯2’에 대한 남다른 소회를 밝혀 시선을 모으고 있다.

김준수는 꿈을 향해 도전하는 그들의 무대를 진심으로 바라보며 응원하고, 그간의 경험을 통해 얻어온 전문적이고도 따뜻한 조언과 테크닉적인 측면에서 세심하게 심사평을 전하는 프로페셔널한 모습들로 트로트를 사랑하는 전 세대 시청자들에게 다시 한번 눈도장을 찍었다.

약 3개월간 이어진 ‘미스트롯2’ 심사를 마무리한 김준수는 “’미스터트롯’에 이어 이번에도 좋은 기회로 '미스트롯2'에 마스터로 참여해 참가자들을 심사할 수 있게 된 것을 다시 한번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는 "'감성과 진심을 보겠다'라는 심사 철학을 밝혔던 만큼 녹화 현장에 도착하는 순간부터 녹화가 이어지는 내내 참가자들의 열정과 진정성을 매 순간, 무대 위에서 느낄 수 있었고 꿈을 향해 한걸음 한걸음 도전하는 그들의 열정에 나 역시 많은 것들을 배울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준수는 또 "앞으로도 계속 응원하겠다"고 전했다.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