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펜트하우스2' 이태빈, 자식은 부모의 거울..뻔뻔함도 父 봉태규 급

기사입력 : 2021.03.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방송화면 캡쳐

[OSEN=장우영 기자] ‘펜트하우스2’ 이태빈이 한층 뻔뻔해진 캐릭터 표현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6일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에서 이민혁(이태빈)은 청아예고에서 벌어진 끔찍한 사고에도 큰 흔들림 없이 배로나(김현수 분)에 대한 반응을 검색해보며 즐기는 모습을 보였다.

청아예고 학생들의 가십에 흥미롭게 반응을 보이는 이민혁. 그는 엄마 윤주희(고상아 분)가 평소 헤라펠리스 내 사건, 사고에 관심을 가지는 성격과 쏙 빼닮아 있었다.

그런가 하면 이날 이민혁은 아빠 이규진(봉태규)으로부터 서울음대 특별전형으로 ‘인플루언서 전형’을 추가할 계획을 듣고, SNS 팔로워 관리에 힘쓰기도 했다.

특히 “아빠가 하라는 거 잘 하고 있지?”라는 이규진의 물음에 이민혁은 “당연하지. 나 팔로워가 50만이야”라고 답하며, 뻔뻔하고 천연덕스러운 표정을 지으며 기뻐했다.

이태빈은 ‘펜트하우스’ 시즌1 종영 인터뷰 당시 “감독님과 작가님이 자식은 부모의 거울이라고 설명해주셨다. 그 부분을 잘 표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고 밝힌 바. 한층 이규진, 윤주희와 비슷해진 캐릭터 성격을 표현하며 시청자들을 몰입하게 했다.

한편 이태빈이 출연하는 ‘펜트하우스2’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서스펜스 복수극으로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 방송한다. /elnino8919@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