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천우희 ''내게 위안주는 것? 가장 소중한 존재는 가족''[인터뷰③]

기사입력 : 2021.04.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보라 기자] (인터뷰②에 이어)배우 천우희(35)가 “내게 위안을 주는 것들을 꼽는 건 굉장히 어렵다.(웃음)”라고 말했다.

천우희는 23일 오전 진행된 화상인터뷰에서 “제가 상황에 따라 다르긴 한데 지금 생각나는 것을 꼽자면 가족, 친구, 반려동물, 현장에서 만나는 동료들이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천우희가 출연한 영화 ‘비와 당신의 이야기’(감독 조진모, 제공 키다리이엔티·소니 픽쳐스 인터내셔널 프로덕션, 배급 소니픽쳐스 엔터테인먼트코리아·키다리이엔티, 제작 아지트필름·아지트픽쳐스)는 우연히 전달된 편지 한 통으로 서로의 삶에 위로가 되어준 영호(강하늘 분)와 소희(천우희 분)의 일상을 그린다.

이날 천우희는 ‘내게 위안을 주는 게 무엇이냐’는 질문에 “소희가 저와 약간 비슷한 게, 저도 지금 가장 소중한 존재가 가족이다”라고 이같이 답했다. 

천우희는 “저도 소희처럼 가족을 위해 모든 걸 다 할 수 있다”며 “제가 가족애가 좀 많이 크다. 부모님에게 제가 어떤 딸인지 잘 모르겠다.(웃음) 효도를 하려고 하지만 어느 부분에서는 잘 못 하는 부분도 있다. 근데 가족에 대한 마음은 크다”고 비교했다. 

그러면서 “(극중) 소희가 가족을 포기한 거 같지만 어떻게 보면 가족에게 가장 많이 의지를 하고 있다. 그게 저와 비슷하다”고 말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주)키다리이엔티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