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지진희→최수영·이재욱, '무브 투 헤븐' 빛낸 ★..어벤져스급 라인업

기사입력 : 2021.05.0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사진=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 스틸
/사진=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 스틸

배우 지진희부터 최수영, 이재욱, 임원희 등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에 특별 출연한다.

최근 넷플릭스 측은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이하 무브 투 헤븐)' 이야기를 풍성하게 완성시킨 실력 있는 배우진을 공개했다. '무브 투 헤븐'은 아스퍼거 증후군이 있는 유품정리사 그루(탕준상 분)와 그의 후견인 상구(이제훈 분)가 세상을 떠난 이들의 마지막 이사를 도우며 그들이 미처 전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남은 이들에게 대신 전달하는 과정을 담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다.

지진희는 아들인 그루와 함께 무브 투 헤븐을 운영하는 유품정리사 정우 역을 맡았다. 고인들의 이야기에 귀 기울이는 법을 가르쳐주며 따뜻하게 그루를 보살피던 그는 세상을 떠나기 전 멀어진 동생인 상구에게 그루를 부탁한다. 김성호 감독은 "대안이 없을 정도로 유일한 캐스팅이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지진희가 만들어낸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최수영은 무브 투 헤븐이 만나게 되는 여러 이야기와 마주치는 사회복지사 유림 역을 맡았다. 고독사 현장에서 상구와 그루를 처음 만난 유림은 이후에도 소외된 이들의 곁을 지키며 에피소드에 따뜻한 온기를 불어넣는다. 김성호 감독은 "본인 캐릭터뿐 아니라 관련된 모든 주변 인물과 에피소드를 다 살려낸 케이스"라며 최수영의 깊어진 연기에 엄지를 치켜들었다.

/사진=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 스틸
/사진=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 스틸

이재욱은 어린 시절 상구에게 운동을 배웠던 권투 선수 수철로 등장한다. 상구의 과거에 얽힌 이야기를 풀어내는 중요한 캐릭터이기에 김성호 감독은 특히 수철 캐릭터를 찾는 데 공을 들였다고. 그는 "짧은 등장에도 강한 인상을 남기는 배우"라며 원하던 이미지에 완벽하게 부합하는 이재욱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윤지혜는 서울 남부지방검찰청의 검사 주영 역을 맡았다. 남들과 다른 관찰력을 가진 그루에게 담당했던 사건의 도움을 받고 그를 눈여겨보게 된다. 이 외에도 무브 투 헤븐의 이웃인 나무의 부모님 영수와 미란 역을 맡은 정석용, 정영주, 폐기물 수거를 담당하는 주택 역의 이문식, 정우의 유언을 전달해 상구와 그루를 만나게 한 변호사 현창 역의 임원희, 상구가 몸담았던 불법 격투기 바를 운영하는 마담 역을 맡은 정애연까지 많은 연기파 배우들이 참여했다. 김성호 감독은 "시리즈의 완성도를 위해 베테랑 배우들을 캐스팅하는 데에 중점을 뒀다"며 '무브 투 헤븐'을 둘러싼 이야기를 탄탄하게 쌓아 올린 배우진에 대한 기대감을 자극했다.

고독사, 산업재해, 입양아 등 사회에 만연한 다양한 문제를 직시하는 여러 에피소드의 주인공으로는 이기영, 홍석, 이레, 이주실, 이얼, 정동환, 케빈 오, 유선이 참여해 시청자의 심금을 울린다. 김성호 감독은 "에피소드마다 다른 이야기를 담기 때문에 짧은 시간에 임팩트 있는 연기를 보여줄 수 있는 배우들이 필요했고, 고인의 사연에 관련된 모든 것이 진정성 있게 다가와야 했다"고 캐스팅의 기준을 밝혔다. 감독이 심혈을 기울여 완성한 "어벤져스 급 캐스팅"이 이 작품의 또 다른 핵심 포인트이며, 실력 있는 배우들이 기꺼이 참여해 이야기를 풍성하게 만들며 제작진의 큰 그림이 완성됐다.

한편 '무브 투 헤븐'은 오는 14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