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놀토' 키 ''홍현희♥

기사입력 : 2021.05.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선미경 기자] '놀라운 토요일'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티격태격 케미로 웃음을 줬다. 

15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는 개그우먼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놀라운 토요일’ 패널들도 부부로 변장하고 등장해 웃음을 줬다.

이날 홍현희와 제이쓴은 파격적인 분장으로 스튜디오에 나타났다. 영화 ‘인사이드 아웃’의 슬픔이, ‘유령신부’를 연상시키는 분장으로 웃음을 줬다. 홍현희는 tvN 첫 부부동반 출연이라 분장에 힘을 줬다고 말했다.

홍현희와 함께 분장을 한 제이쓴은 “끝나고 실측 가야하는데 어떻게 하나. 세대주가 시켜서 어쩔 수 없었다”라고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현희와 제이쓰는 현실 부부 케미를 보여주기도 했다. 홍현희는 제이쓴에 대해서 “분장은 재미있는데 말투는 심심하다”라고 평가했고, 이에 박나래는 “남편을 왜 신인 개그맨  다루듯 하냐”라고 말했다.

또 키는 홍현희와 제이쓴이 티격태격하자 “이럴거면 ‘1호가 될 순 없어’ 나가라”라고 말해 제이쓴을 당황하게 했고, 이에 제이쓴은 “나 개그맨 아니다”라며 억울해했다. /seon@osen.co.kr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