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악마판사' 진영, ♥박규영 찾아가 오열..''보고싶다''[별별TV]

기사입력 : 2021.07.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시호 기자]
/사진=tvN '악마판사' 방송 화면 캡처
/사진=tvN '악마판사' 방송 화면 캡처

'악마판사' 배우 진영이 박규영을 찾아가 오열했다.

25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악마판사'에서는 윤수현(박규영 분)에게 전화를 건 김가온(진영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가온은 강요한(지성 분)이 교도소를 데리고 간 이후 부모님 생각에 힘들어 하다 결국 윤수현에 전화를 걸었다. 윤수현은 평소처럼 "지금 몇 시냐. 이 누나가 그렇게 보고 싶었냐"며 장난스런 말투로 전화를 받았지만 김가온은 "응. 보고싶다. 윤수현"이라며 진심을 드러내 윤수현을 당황시켰다.

윤수현은 김가온의 이야기를 듣더니 "가온이 많이 힘들지"라며 그의 마음을 열었다. 김가온은 "솔직히 좀 놀랍더라. 누군진 모르겠지만 그런 일을 저지르는 놈들의 당당함이. 들킬까봐 신경 쓰는 것 같지도 않았다. 비슷하지도 않은 놈을 아무렇게나 앉혀놨다. 우리 엄마, 아버지가 그렇게 갔는데 하나 남은 아들이라는 새끼는 아무 것도 모르고 있는 게"고 답하곤 결국 윤수현의 품에서 눈물을 흘렸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