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빨강구두' 최명길, 경인선 돈으로 매수 ''사고 못 본 것''[별별TV]

기사입력 : 2021.09.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시연 기자]
/사진= KBS 2TV '빨강구두' 방송 화면
/사진= KBS 2TV '빨강구두' 방송 화면
'빨강구두'에서 최명길이 소이현의 양어머니 경인선을 돈으로 매수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빨강구두'에서는 민희경(최명길 분)의 사무실을 찾는 소옥경(경인선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소옥경은 돈 욕심에 민희경을 찾아갔다. 소옥경은 모른 척하며 "왜 날 불렀냐"고 물었고 민희경은 "앞으로 입 조심하라고 불렀어요. 사고 목격자라면서요"라고 말했다.

이어 "내가 그 차에 타고 있었다고 말했다면서요? 난 그 차에 없었어요. 증거 있어요?"라고 물었다.

소옥경은 "내가 봤어. 증거 있지. 나랑 내 동생이 증거야"라고 답했다. 민희경이 "근데 봤다면서 왜 입다물고 있었을까. 알겠다. 돈 받아 먹으려고?"라며 "사고를 신고할 생각은 안 하고 돈 받아 먹겠다?"라며 돈 봉투를 건넸다.

이어 민희경은 "누가 뭐라고 하든 입 다물어. 그렇지 않으면 무사하지 못할 것"이라 경고했다.

한편, 방송 말미에 김젬마(소이현 분)가 소옥경과 그의 동생 소태길(김광영 분)이 민희경을 만난 일을 이야기하는 것을 듣고 사건의 진상을 알게 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시연 기자 star@mtstarnews.com


이시연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