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문자 잘 못 보냈는데 상대가 김우빈이야? ♥신민아 바쁘니까 별 연락이 다 오네

기사입력 : 2021.09.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수형 기자] 배우 김우빈이 자신에게 잘 못 온 문자를 쿨하게 대처해 웃음을 안겼다. 

27일, 김우빈이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서 한 대화 메시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메시지는 의문의 어린 여성이 '아저씨 저 유리에요, 강아지 간식 사오세요'라며 김우빈에게 메시지를 보낸 모습.

자칫 불쾌할 수 있는 잘 못 보낸 문자 메시지에 김우빈은 "유리야 번호 잘 못 입력했단다'라며 쿨하게 대처해 웃음을 자아냈다. 

팬들도 "와 저렇게 김우빈이랑 연락될 수 있다면 너무 기쁠 듯", "유리야 너 계탔다", "유리가 이 문자를 보면 소름 돋을 듯", "유리야 우빈 아저씨는 신민아 언니 밖에 없다" 등 다양하게 반응했다.  

한편, 김우빈은 지난 2015년부터 배우 신민아와 공개 열애 중이며 최근엔 최동훈 감독의 영화 ‘외계+인’ 촬영을 마치고 개봉을 앞두고 있다. 

/ssu08185@osen.co.kr

[사진] 'SNS'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