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얼짱각도 무시하는 미모..'골때녀' 박선영, 축구복 벗으니 여신이네

기사입력 : 2021.09.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박소영 기자] 방송인 박선영이 축구복을 벗고 해사한 미소를 날렸다. 

박선영은 27일 개인 인스타그램에 “이쁘게 진행보는 날^^ 친절한 진료 받으세요♡”라는 메시지와 함께 사진 두 장을 올렸다. 이는 JTBC ‘친절한 진료실’ 촬영장에서 찍은 걸로 보인다. 

사진에서 박선영은 실크 블라우스를 입고서 엄청난 미모를 뽐내고 있다. 얼짱 각도가 아닌 2% 부족한 셀카지만 박선영의 미모면 충분하다. 박선영은 보는 이들마저 웃게 만드는 미소로 해피 바이러스를 뿜어내고 있다. 

한편 박선영은 SBS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조하나, 서동주, 신효범, 안혜경 등과 불나방 팀으로 맹활약했다. ‘골때녀의 타노스’라는 애칭까지 얻었으며 오는 29일에는 올스타전에 출전한다. 

 /comet568@osen.co.kr

[사진] SNS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