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김진민 감독 ''액션 배우로 거듭난 한소희..'마이 네임' 즈려밟고 가길'' [인터뷰③]

기사입력 : 2021.10.1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김진민 감독 /사진=넷플릭스
김진민 감독 /사진=넷플릭스

'마이 네임'을 연출한 김진민 감독이 한소희의 액션 연기를 칭찬했다.

김진민 감독은 18일 오전 넷플릭스 '마이 네임'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에 들어간 지우(한소희 분)가 새로운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한 후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김진민 감독은 한소희를 주연으로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작가님과 넷플릭스의 원픽으로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는 처음에는 '저렇게 아름답다고 각광 받는 배우가 무자비한 액션에 한다고?'라는 생각을 했지만, 본인이 하겠다는 의지가 있으면 빛을 발할 것이라는 생각했다"라며 "작품을 봤는데 나와 호흡이 잘 맞을 연기를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첫 만남부터 한소희씨가 망설이지 않고 하겠다고 했다고 반응을 보였다. 그래서 열심히 하자는 생각으로 함께 했다"라고 밝혔다.

한소희는 '마이 네임'에서 완벽한 액션 연기를 선보이며 액션 배우로 거듭났다. '마이 네임'이 액션 배우 한소희에게 어떤 발판이 될 것 같냐는 질문에 김진민 감독은 "이 것이 한소희 배우가 액션배우가 되는 발판이 된다면 그냥 즈려밟고 가시면 될 것 같다. 즈려 밟고 가서 더 다양하고 더 멋진 배우가 되면 좋겠다"라며 "배우로서 각광 받는 것에 대한 고민도 깊어질 것인데 이겨 내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또 김진민 감독은 "한소희가 몸을 사리지 않고 열심히 해 준 것이 이 드라마의 가장 큰 성공 요인 중 하나다. 소희씨는 당연히 그래도 된다. 저를 즈려밟고 가셔라"라고 칭찬 했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