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절친 조준호vs백지훈, 티격태격 살벌한 겨루기 대결 승자는?(노는브로2)

기사입력 : 2021.10.1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하수정 기자] '노는브로(bro) 2’에서 태권도 국가대표팀의 특급 태권도 강의가 펼쳐진다.

오늘(18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bro) 2’(기획 방현영, 연출 박지은)에서는 태권도 국가대표팀 인교돈과 장준이 출연, 브로들에게 화려한 발차기부터 방어 기술까지 태권도의 모든 것을 전수한다. 더불어 티격태격 절친 케미가 돋보이는 조준호와 백지훈의 겨루기 한판 대결까지 펼쳐진다고 해 관심이 모아진다.

이날 브로들 중 유일하게 노란띠 출신인 구본길을 제외하고 난생처음으로 태권도를 배우게 된 브로들은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한다. 먼저 발차기 시범에 나선 인교돈은 화려한 회전 발차기로 브로들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는다. 본격적인 겨루기 태권 교실이 시작되고 인교돈과 장준은 내려찍기부터 뒤차기까지 도쿄 올림픽 동메달을 만들어 낸 자신들의 주특기를 아낌없이 브로들에게 전수한다.

특히 두 사람은 브로들의 머리 위에 올려둔 크기별 과일들을 발차기로 떨어트려야 하는 고난이도의 도전에 나선다. 브로들은 두려움에 떨었고 급기야는 "나 지린(?) 것 같아"라며 오버액션을 보태 폭소를 유발했다고. 하지만 인교돈과 장준은 주먹만 한 사과부터 작은 방울토마토까지 브로들의 머리카락도 스치지 않은 채 원샷 원킬로 떨어트렸다고 해 입이 떡 벌어지는 진풍경이 펼쳐질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태권도 발차기 묘기에 나선 인교돈이 장준에게 뜻밖의 물벼락을 선물하며 현장을 폭소로 물들였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백지훈과 대련에 나선 조준호는 뒤돌아 차기와 찍기 공격으로 백지훈을 강하게 몰아친다. 이에 백지훈 또한 지지 않고 날아치기로 반격하며 지지 않는 승부욕을 드러내 팽팽한 승부를 예고한다. 과연 치열한 대결 끝에 누가 승자를 차지하게 될지 기대를 불러일으킨다. 

이처럼 ‘태권도즈’ 인교돈, 장준의 태권도 교실과 영원한 라이벌 조준호, 백지훈의 겨루기 한판 대결까지 만나볼 수 있는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bro) 2’는 오늘(18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다. 공식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E채널을 통해서도 선수들의 생생한 현장 소식을 바로 확인할 수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bro) 2'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