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검은 태양' 남궁민X김지은X김도현, 작전 투입..숨 막히는 긴장감

기사입력 : 2021.10.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안윤지 기자]
/사진제공=MBC '검은 태양'
/사진제공=MBC '검은 태양'
'검은 태양'이 또 한 번 역대급 첩보 액션 씬으로 짜릿함을 안길 전망이다.

22일 방송되는 MBC 금토드라마 '검은 태양'(극본 박석호, 연출 김성용) 11회에서는 한지혁(남궁민 분)과 유제이(김지은 분), 하동균(김도현 분) 등 국정원 요원들이 백모사(유오성 분)를 함정에 몰아넣기 위한 작전을 시작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일 년 전 한지혁을 나락으로 떨어뜨린 선양 사건이 중-북 접경지를 장악한 권력자 백모사의 소행으로 드러났다. 여기에 국정원 전·현직 요원들로 구성된 사조직 '상무회'의 수장 이인환(이경영 분)마저 백모사의 음모에 빠져 천장에 목을 매단 채로 발견돼 충격을 안겼다.

이처럼 '최후의 적' 백모사가 거침없이 위협의 손길을 뻗쳐가는 가운데, 무장한 국정원 현장 요원들이 작전을 펼치는 모습이 포착됐다. 한지혁을 중심으로 그의 파트너 유제이(김지은 분), 범죄정보통합센터 1팀장 하동균(김도현 분) 등이 현장에 투입돼 백모사의 숨통을 조여간다고 해 긴장감이 고조된다.

이날 공개된 스틸 속에는 누군가를 향해 총구를 겨눈 한지혁과 유제이의 모습이 담겨 손에 땀을 쥐게 한다. 또한 위협적인 표정으로 이들에게 맞서는 백모사의 모습까지 공개돼 역대급 불꽃 튀는 접전을 예고했다. 국정원 요원들과 백모사의 맞대결이 누구의 승리로 끝날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검은 태양'은 오는 29일과 30일 스핀오프 '뫼비우스 : 검은 태양'을 방송한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