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불후의 명곡' 설하윤, ''우상 스테파니와 무대..걸그룹 꿈 이뤘다'' 눈물

기사입력 : 2021.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시호 기자]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불후' 가수 설하윤이 걸그룹의 꿈을 이뤘다며 눈물을 흘렸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는 '오 마이 스타' 특집 2부가 그려졌다.

설하윤은 스테파니와 함께 출연했다. 설하윤은 무대 전부터 "처음에 춤을 시작했던 계기가 스테파니 언니였다. 사실 제가 이 자리에 있는 것도 조금 이상하다. 트로트 가수가 춤을 춰도 될까. 울컥한다. 걸그룹을 하지 못했던 꿈을 언니가 이뤄준 거라 너무나 감사하다"며 눈물을 보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두 사람은 첫 순서로 무대에 올랐다. 설하윤과 스테파니는 '미쳤어'로 환상적인 데칼코마니 퍼포먼스를 선보였고, 현장은 기립 박수와 함께 환호했다. 유현상은 처음으로 일어나 "미쳤다"를 외쳤고, 육중완은 "이렇게 행복해도 되나 싶을 정도다. 예쁘고 섹시하고가 아니라 진짜 멋있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김경호와 거미는 '올킬'을 예상했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