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에스파 카리나, '''넥스트 레벨' 대박 예감… 지젤과 하마타는 꿈 꿔'' ('아는형님') [종합]

기사입력 : 2021.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예솔 기자] 에스파의 카리나가 '넥스트 레벨' 대박을 예감했다고 전했다. 

23일에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에스파 카리나, 윈터, 지젤, 닝닝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에스파 멤버들은 "'아는형님'에 나온 후로 더 잘 됐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상민은 "에스파가 '아는형님'에 나오기 전에 순위가 4위였다. 근데 나오고 나서 차트 순위 1위가 됐다"라고 말했다. 에스파는 "너무 감사해서 선물을 준비했다"라며 에스파의 노래들 댄스를 선보여 눈길을 사로 잡았다. 

카리나는 '넥스트 레벨'의 대박을 예감했다고 전했다. 카리나는 "길몽을 꿨다. 내가 자연 다큐에 빠져 있었는데 하마가 수박을 먹는 영상을 보고 잠에 들었는데 꿈에서 지젤이랑 하마를 타는 꿈을 꿨다. 팬들한테 얘기했더니 길몽이라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수근은 "하마터면 큰일 날 뻔 했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장훈은 "그 하마꿈이 어떤 꿈인지 보여주겠다. 오늘 실제로 하마를 타게 될 거다"라며 강호동을 가리키며 타라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에 카리나는 "정말이냐. 너무 영광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윈터는 "보여줄 게 있다"라며 360도 손목 회전을 선보여 주위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윈터는 "나는 어렸을 때부터 이게 됐다"라며 전학신청서를 제출해 웃음을 자아냈다. 윈터는 "이 정도면 합격 아니냐"라고 자신있게 말했다. 

서장훈은 "윈터가 잔재주가 많다"라고 칭찬했다. 이에 김희철은 "윈터가 저런 거 보여줄 때마다 이수만 사장님이 아이고 잘한다라고 하실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hoisoly@osen.co.kr
[사진 : JTBC '아는 형님' 방송캡쳐]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