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아스팔트 뜨거운데'' 전소민, 얼굴 만큼 예쁜 인성..아역 배우 배려한 미담 화제 [Oh!쎈 이슈]

기사입력 : 2021.10.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지민경 기자] 배우 전소민의 미담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7일 아역배우 김윤슬의 어머니는 인스타그램에 TV 시네마 ‘희수’의 촬영 현장 사진과 함께 출연 배우 전소민과의 촬영 후기를 공개했다.

김윤슬의 어머니는 "8월 한창 더운날, 바닥에 그냥 앉기도 뜨겁고 삐쭉삐죽 아픈 아스팔트 위. 근데 윤슬이를 무릎위에 앉혀주시고 더 힘들게 기다리시는 전소민 배우님. 안 그러셔도 된다 이야기 드려도 괜찮으시다며"라는 글과 함께 아스팔트 맨 바닥에 앉아 아역 배우를 품에 안고 선풍기를 쐬고 있는 전소민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촬영 시작전 이거나 카메라 세팅하는 동안 옆에 앉아 도란도란 이야기 나눠주시고 윤슬이 많이 챙겨 주셨던 다정하고 따뜻하신 전소민 배우님 너무나도 영광이였고 가슴 속 깊이 오래오래 기억될거 같아요~~~ "이라고 덧붙이며 전소민을 향한 고마움을 표했다.

사진 속 전소민은 뜨거운 아스팔트 위에서도 개의치 않고 아이를 배려하는 모습과 촬영 대기 시간에도 아역 배우와 나란히 앉아 같이 시간을 보내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전소민은 ‘UHD KBS 드라마 스페셜 2021-TV 시네마’의 첫 작품 ‘희수’으로 시청자들과 만났다. ‘희수’는 KBS에서 최초로 시도하는 영화 프로젝트 4편 중 첫 번째 작품으로, 애틋한 가족애가 담긴 스토리에 ‘SF공포’라는 새로운 장르를 접목해 화제를 모았으며 전소민은 교통사고로 딸을 잃은 황주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며 호평을 받았다. /mk3244@osen.co.kr

[사진] 김윤슬 인스타그램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