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이정재→정호연, 美 고담어워즈 레드카펫..수상 여부 관심 [종합]

기사입력 : 2021.11.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AFPBBNews=뉴스1
/AFPBBNews=뉴스1

'오징어 게임'의 주역인 이정재, 정호연 그리고 황동혁 감독이 제31회 미국 고담 어워즈 레드카펫에 올랐다.

'오징어 게임'의 이정재 정호연 황동혁 감독은 한국시간으로 30일 오전 진행 된 제31회 고담 어워즈(Gotham Awards) 레드카펫에 올랐다.

이날 이정재는 브라운 빛이 도는 그레이 수트를 입고 레드카펫에 올라 미소를 지었다. 정호연은 독특한 블랙 드레스를 입고 세계적인 모델의 핏을 자랑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황동혁 감독도 함께 무대에 올라 '오징어 게임'의 인기를 만끽했다.

/AFPBBNews=뉴스1
/AFPBBNews=뉴스1

이정재는 신작 시리즈 부문 최고 연기상(Outstanding Performance in a New Series)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다. 이정재는 '더 굿 로드 버드'의 에단 호크, '퀸스 갬빗'의 안야 테일러 조이, '화이트 로투스'의 제니퍼 쿨리지, '러더포드 풀스'의 마이클 그레이아이스, '리저베이션 독스'의 디버리 제이콥스, '언더그라운드 레일로드'의 투소 엠데부, '핵스'의 진 스마트, '뤼팽'의 오마르 시, '위아 레이지 파츠'의 안자나 바산 등과 함께 후보로 올라 경쟁한다. '오징어 게임'은 '획기적인 시리즈 40분 이상 장편(Breakthrough Series-over 40 minutes)' 후보에도 올라 총 2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다.

/AFPBBNews=뉴스1
/AFPBBNews=뉴스1

'오징어 게임'과 이정재가 수상의 기쁨을 안을지 주목 된다.

'고담 어워즈'는 미국 인디펜던트 필름메이커 프로젝트(IFP, Independent Filmmaker Project)가 주최하는 시상식으로 매년 아카데미 시즌의 시작을 알리는 권위있는 행사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